꽃비가 우수수… 숨어 있던 여수 벚꽃 명소, 찾았다

온갖 꽃들이 겨울잠에서 깨어나 기지개 펴는 봄이다. 따뜻한 햇볕과 부드러운 봄바람이 차가운 겨울바람과 코로나로 움츠러들었던 사람들을 세상 밖으로 나오라며 유혹하는 계절이다. 하지만 바깥나들이가 어디 맘처럼 쉬운가? 그래도 큰 맘먹고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꽃구경 나온 사람들이 있다. 대한민국 국민 1/5이 코로…

기사 더보기